협회소식

2017-01-22 09:20:01

미래부, 지능정보산업 생태계 조성방안 논의

최재유 차관, 올해 지능정보 가시적 성과 내야


미래창조과학부는 최재유 차관 주재로 지난 20일 지능정보산업협회에서 지능정보산업 발전 생태계 조성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제3차 ICT 정책 해우소를 개최했다.

해우소에는 현대자동차, KB금융, 고려대 안암병원, 삼성SDS, 솔트룩스, 와이즈넛 등 지능정보기술 수요 공급기업, 학계, 연구계가 참석했다.

미래부는 해우소에서 지능정보산업 육성 정책방향을 소개하면서 ‘지능정보산업 발전전략’, ‘지능정보사회 중장기 종합대책’을 착실히 이행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최진성 지능정보산업협회 회장은 ‘지능정보산업 생태계 구축’을 주제로 발표하면서 작년에 설립된 지능정보산업협회를 중심으로 민관 및 산학연 간의 유기적 협력, 수요 공급기업 간의 협력의 장을 마련해 나갈 계획을 제시했다.

psooh_4Yvy1CvN45elZy.jpg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 김형철 CP는 ‘지능정보기술 플래그쉽 과제 추진현황 및 방안’을 주제로 과제 목표, 역할, 추진방안, 과제별 결과물의 연계방안 등을 소개했다.

이어, 현대자동차의 최서호 팀장은 ‘자율주행기술 현황과 정책적 이슈’, 고려대 안암병원 윤승주 교수는 ‘인공지능의료서비스 적용기반 구축방안’, 솔트룩스 이경일 대표는 ‘지능정보기술 및 산업발전 전략’을 발표했다.

최재유 미래부 최재유 차관은 “올해 CES에서 지능정보기술이 핵심 키워드로 전면에 부상하고 지능정보기술 중심의 생태계가 형성되고 있다”면서 “올해는 우리나라가 지능정보기술 분야에서 가시적 성과가 시작되는 한해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수형 기자 (psooh@zdnet.co.kr)


비밀번호 입력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입력
비밀번호
확인